태그 : 왜안13화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코바토 - 기적과 감동의 왕도물. 이 정도면 유쾌하게 볼 수 있다

사실 전 클램프의 작품 딱 두개 봤습니다.전설의 '카드캡터 사쿠라' 그리고 '마법기사 레이어스'이번의 '코바토'가 세번째 작품이 되겠네요.사실 전 카드캡터 사쿠라를 통해서 클램프를 알았습니다.레이어스때는 '아 모코나가 통실통실한게 참 맛있겠다' 정도의 느낌이었을 겁니다. 클램프고 뭐고 몰랐었어요....그리고 그 뒤로는 클램프가 왠지 꺼려져서(아마도 본능...
1